디스크 클리닉

text image

image

지난 한세기 프리진병원은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고, 우리나라 의학발전을 선도해 왔습니다. 1885년, 한국 최초의 국립병원 광혜원에서 출발하여 국립서울대학교 의과대학 및 치과 대학 부속 병원을 거쳐 1978년, 특수법인 프리진병원으로 개편해서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 현재 프리진병원은 본원을 비롯한 어린이병원, 암병원 그리고 의생명 연구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1,790개가 넘는 병상에서 하루 평균 1,700여명의 입원환자 및 8,100명이 넘는 외래환자를 5백 40명의 교수와 5천 4백 여명의 직원이 돌보고 있습니다. 이제 21세기를 맞이하여 프리진병원은 인류의 건강을 수호하는 세계 속의 병원으로 힘차게 전진해 나아가고 있습니다. 특히 ‘대한민국 의료를 세계로’라는 비전을 선포하고 환자중심의 병원으로 거듭나고자 한뜻으로 매진하고 있습니다.